본문 바로가기

골목

[대전 > 중구 > 사정동] 잠깐 지나가는 길에.. 골목탐방은 아니지만 친구녀석 가게에 왔다가 지루해서 근방을 다니면 야생풀을 한컷 했습니다. 사람손에 가꿔진 꽃보단 아무렇게 자라는 야생화나 풀들이 너무 대견?하다고 할까 특히 가장 이뻐보이는 꽃은 전봇대 아래의 벽돌사이로 비집고 나온 작은 풀이나 꽃이 전 너무 좋습니다. 그리고 길의 빗물 흘러드러가라고 만들어놓은 철창살? 사이로 나온 잡초 역시 좋네요. 다 아주 작은 꽃들입니다. 손톱크기의 5분의1정도..오해 없길. 더보기
지붕으로 본 동네 모습 집이 다른 집보다 높은 곳에 있어 옥상에 올라가면 동네의 지붕을 모두 볼수 있습니다. 오늘은 날씨도 좋아서 동네의 지붕을 포스팅합니다. 더보기
당신은 누군가에게 가장 소중한 사람입니다. 2009/03/27 - [우렁찬 하루~/골목탐방] - [대전 > 동구 > 자양동:대동 골목탐방] 자전거가 짐이야~~~ 골목 탐방하다가 발견한 이쁜 골목입니다. 그리 넓지 않은 골목에 벽화(?)가 그려져 있지만 봄날에 맞게 따뜻해 보이네요. 왠지 TV에 보던 다른 나라의 풍경을 보는 듯하기도 합니다. 이하는 팻말에 쓰인 글입니다.(사진보고 타자 쳤습니다. ^^;;) '이곳은 2007 문광부 산하 '공공미술추진위' 에서 실지한 '소외지역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공모사업' 에 서전되어 지역의 미술단체인 '오늘공공미술 연구소'를 주축으로 미술인 약 30여명이 약 3개월 동안 지역에 벽화와 조형물들을 설치하고 아이들이나 어른들과 함께 미술프로그램을 진행하였습니다.. 이후 많은 매스컴이 이지역을 취재하고 보도하면서 .. 더보기
[대전 > 동구 > 자양동:대동 골목탐방] 자전거가 짐이야~~~ 2009/03/24 - [우렁찬 하루~/골목탐방] - [대전 > 동구 > 성남동 골목탐방] 별다른 기억이 없이 무서웠던 동네.. 이전 포스팅에 말씀 드렸듯이 2년여 배달 알바하면서 제일 고난이도 지역 이였습니다. 특히 개나리 아파트라는 곳이 있는데 좁은 계속적인 오르막길이어서 눈오는 날 배달 가면 차로가기도 힘들지만 걷기도 마찬가지로 힘듭니다. 오늘 자전거 타고 같는데 여기를 다니는 동안에는 이 자전거가 오늘만은 짐이 였네요..ㅋㅋ;; 내리막은 편하겠지 하고 가져갔지만 워낙 가파른 내리막이어서 속도 붙으면 브레이크 잡아도 계속 미끌렸습니다. 이러다 부딪히겠다 싶어 집에 오기 전까지 계속 끌고 다녔습니다.;;; 여기의 또다른 추억하나는 이전 골목소개중 중고 만화책 샀던곳이 있었는데 이곳 역시 자주 만화책을.. 더보기